안녕하세요, 게임 나그네입니다!


오늘 주인장 이야기에서는 서로 닮은 꼴이라는 Pixel Worlds와 Growtopia에 대해서 비교할 것인데요, 이 글은 최대한 객관적인 사실들로 비교를 하는 비교글이기 때문에, 각각 게임에 대해서 자세하게 알고 싶으시다면 제 티스토리의 Pixel Worlds와 Growtopia 포스팅을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1. 캐릭터 디자인



(Pixel Worlds)



(Growtopia)


캐릭터 디자인의 모습입니다. 닮은 점을 딱히 찾긴 어렵네요.


2. Crossbreed vs Splicing



(Pixel Worlds - Crossbred)



(Growtopia - Splicing)


서로 이름만 다를 뿐, 두 게임 모두 거의 차이가 없이 같은 기능에 가깝습니다.


씨앗을 2개 섞는 것도 같고, 새로운 아이템이 생성되는 것도 같으며, 두 게임 모두 조합법이 거의 비슷한 수준에 가깝습니다.


3. Lock



(Pixel Worlds)



(Growtopia)


거의 비슷합니다. 자물쇠 종류별로 커버할 수 있는 블럭의 수가 다른 것도 비슷합니다. 다만 차이점이 있다면 Growtopia가 조금 더 많은 종류의 자물쇠를 가지고 있다는 점입니다.


4. 조작법


Pixel Worlds나 Growtopia나 캐릭터에 대한 조작법은 거의 같았습니다. 펀치로 블럭을 깨고, 렌치로 블럭의 설정을 조절하는 것 등이 말이죠.


심지어, 탭은 다양한 방향으로 펀치가 가능한 것, 펀치 키(버튼)은 캐릭터가 보고 있는 방향으로 펀치할 수 있는 것까지 같았습니다.


결론


이러한 컨텐츠들을 비교해 보았을 때 Pixel Worlds와 Growtopia가 비슷하다는 소리를 듣는 것은 당연한 현상이 아닐까 싶습니다. 두 게임이 너무나도 비슷하기 때문이죠.


여담으로, Pixel Worlds의 출시일은 2017년 1월이고, Growtopia의 출시일은 2012년 12월이었습니다. 약 4년 1개월 간의 차이를 두고 있는데, 4년 간이면 Pixel Worlds가 베꼈을 가능성도 배제해 둘 수는 없겠다는 생각이 드네요. 아니면 우연한 아이디어의 일치일까요? 혹은 과도하게 벤치마킹을 한 결과로 Growtopia의 카피라는 소리를 듣고 있는 걸까요?


진실은 개발자들이 알고 있겠죠, 결국 이번 비교를 통해서



이 리뷰는 그럴만한 리뷰들이라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그렇지만 2번째 리뷰에 대해서 충고를 하자면 저런식으로 욕설과 함께 단순히 그로우 토피아를 베꼈다고 적기보다는 조금 더 비판적인 관점으로 어떤 부분이 비슷한지에 대해서 비교하면서 리뷰를 남겼으면 어땠을까 싶네요.


게임 리뷰는 항상 비난이 아닌 비판이 우선시되어야 그 게임을 소비하려는 사람들이 이 게임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얻을 수 있기 때문이죠.


그래서 제가 쓰고 있는 글들의 경우 최대한 비판적인 시선에서 작성하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만, 그렇지 못할 때도 있겠죠? 그런 경우엔 해당 포스팅에 댓글로 남겨주신다면 언제든지 표현을 수정해 드릴 수 있습니다. 그러니, 이번 포스팅을 비롯해서 불쾌한 표현이 존재했다면 해당 부분을 댓글로 남겨주실 것을 부탁드린다는 말과 함께 이번 포스팅을 마무리하도록 하겠습니다.


ps) 주인장 이야기에서는 앞으로도 이렇게 짧은 분량으로 주인장이 게임 비교, 게임에 얽힌 이야기 등을 적어나갈 예정입니다.

ps2) 리뷰를 원하는 게임이 있다면 댓글로 남겨주세요! 혹은 게임이 자작 게임일 경우에는 gamenagne@tistory.com 으로 게임 파일을 보내드리면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리뷰를 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주인장의 게임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hack_me vs hack_me 2  (0) 2017.08.14
Pixel Worlds vs Growtopia  (0) 2017.08.03
블로그 이미지

게임 나그네

댓글을 달아 주세요